집에 놀러온 보미, 새끼오리

집에 놀러온 보미, 새끼오리 사진이야기 2005.03.18 02:42






많이 큰것같습니다. 이제 16개월이 막 지났군요....
제봐도 이쁩니다.

ps.호기심 많은 소녀입니다. 남자로 착각하시지 마시길....T
신고

'사진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보미의 귀여운짓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난 연애인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새끼오리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밥좀 주세요  (0) 2005.03.18
보미의 귀여운짓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난 연애인  (0) 2005.03.18
Posted by pell

집에 놀러온 보미, 밥좀 주세요

집에 놀러온 보미, 밥좀 주세요 사진이야기 2005.03.18 02:42









아직 말을 잘못해서 여자는 엄마, 남자는 아빠라고만 부릅니다.
밥먹기 싫어해서 큰일입니다.
많이 먹고 빨리 크면 좋겠습니다.
신고

'사진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보미의 귀여운짓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난 연애인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밥좀 주세요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새끼오리  (0) 2005.03.18
보미의 귀여운짓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난 연애인  (0) 2005.03.18
Posted by pell

보미의 귀여운짓

보미의 귀여운짓 사진이야기 2005.03.18 02:42







신고
Posted by pell

집에 놀러온 보미, 난 연애인

집에 놀러온 보미, 난 연애인 사진이야기 2005.03.18 02:42




2개월전만해도 남자아이로 보였는데 이젠 소녀티가 나는군요.
귀여워서 올립니다.
사진찍는것을 좋아해서 사진을 찍을려고 하면 스스로 깜찍한 표정을 지을려고 노력하더군요.

잘키워서 영화배우를.......^^
신고

'사진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집에 놀러온 보미, 밥좀 주세요  (0) 2005.03.18
보미의 귀여운짓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난 연애인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새끼오리  (0) 2005.03.18
집에 놀러온 보미, 밥좀 주세요  (0) 2005.03.18
보미의 귀여운짓  (0) 2005.03.18
Posted by pell
1 ··· 343 344 345 346 
하단 사이드바 열기

BLOG main image